주제별 그림들2009. 11. 5. 14:21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클로드 모네는 프랑스 파리에서 태어났지만, 경제적인 이유로 아버지를 따라 노르망디 해안으로 이사를 갔어요. 그래서 모네는 햇살 가득한 해안가에서 많은 시간을 보냈지요. 그곳에서 그가 본 것은 빛의 움직임이었어요.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일렁이는 파도가 빛을 받을 때마다 시시각각 변하는 색들은 모네의 흥미를 끌었지요. 그림을 연구하는 사람들은 이런 환경이 모네가 훗날 ‘인상주의’의 창시자이자 지도자가되는 데 많은 영향을 주었다고 생각한답니다.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처음에 모네는 사람이나 사물 등의 특징을과장되거나 익살스럽게 그리는 캐리커처를 그렸어요. 그러다가 점점 빛의 움직임에 따라 사물이 변화하는 모습들을 그렸지요. 이로써 ‘인상주의’라는 새로운 화풍이 완성되었답니다. 인상주의는 어떤 사물을 눈에 보이는 순간의 모습 그대로 표현하는 미술 양식이에요.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빛의 화가’라는 수식어처럼 빛에 강하게 끌린 모네는 한 가지 주제를 빛에 따라 다르게 표현하는 작품을 여러점 그렸어요. 특히, <수련>연작의 소용돌이치는 색채는 훗날 폴록 같은 추상 표현주의 화가들에게 많은 영향을 끼쳤답니다.

<인상주의의 창시자, 모네>

1874년, 파리의한 전시회에서 모네의 작품 중 <인상, 해돋이>를 본 미술 기자가 ‘인상파 전시회’라는 이름의 기원이 되었답니다. 그 기자는 한 순간의 ‘인상’을 화폭에 표현하는 것이 미술이라고 착각하는 무리들이라는 뜻에서 ‘인상파’라고 불렀다고 합니다.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그 당시 사람들은 모네의 그림이 마치 소묘처럼 가볍게 느껴졌기 때문에 작품이 아니라 눈속임이라고 놀려 댔어요. 하지만 모네는 눈으로 본 인상과 그 순간을 포착해야 한다고 생각했답니다. 이런 생각을 바탕으로 모네는 ‘인상주의’라는 새로운 화풍을 탄생시켰지요.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인상주의 화가들은 사물의 고유한 형태나 색을 무시하고, 빛에 따라 사물이 변하는 찰나를 표현하고자 했어요. 그래서 그들은 순간의 인상을 포착하기 위해 그림을 재빨리 그릴 수밖에 없었어요. 빛이 시시각각 변했기 때문이지요.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또한, 인상주의 화가들은 직접 눈으로 관찰한 것만 그렸기 때문에 주로 밖에서 그림을 그렸답니다. 그래서 인상파를 외광파라고도 하지요.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모네는 <건초 더미>연작을 다양한 시간대와 구도에 맞춰 그렸어요. 그럼 다른 작품도 살펴볼까요? <건초 더미 ; 아침에 눈이 온 효과>는 <늦가을 해 질 녘의 건처 더미>처럼 연작 중 하나예요.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하지만 분위기는 완전히 다르답니다. 바로 빛과 그림자의 차이 때문이지요. 아침 태양은 새로 태어나려는 듯 힘찬 빛을 내뿜지요? 눈이 온 다음에 그려서인지 빛이 눈에 반사돼 더욱 환한 느낌이랍니다.

모네, 클로드 모네, 인상주의, 인상파, 빛의 화가, 인상, 인상파 전시회, 소묘, 외광파, 건초 더미

두 그림의 그림자를 비교해 보면 모네가 빛을 얼마나 열심히 관찰했는지 알 수 있어요. 석양에 드리운 그림자는 이내 어둠에 묻힐 듯 어둡게 그린 데 반해, 눈위의 그림자는 이보다 밝은 푸른색을 썼지요.

인상파 이전의 화가들은 그림자를 거의 갈색이나 검은색 등으로 표현했어요. 하지만 인상주의 화가들은 그림자 색이 정해진 것은 아니라고 생각했답니다.

날씨, 공기 상태, 심지어 관찰하는 사람에 따라서도 그색이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을 알았지요. 다른 <건초 더미>들도 빛과 그림자를 염두에 두고 비교해 보세요.


Posted by 이안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