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제별 그림들2010. 2. 25. 14:52



 프로이센, 데파르트망, 오르세미술관, 르누아르, 모네, 클로드 모네, 시슬레, 그림액자, 서양화, 고흐, 르느와르, 유화, 액자, 명화, 인상주의, 인물묘사, 바지유
장 프레데릭 바지유(Jean Frédéric Bazille,1841년 12월 6일–1870년 11월 28일)인물 묘사로 잘 알려진 프랑스의 인상주의 화가이다.

랑그도크루시용의 에로 데파르트망에 있는 몽펠리에에서 중산층의 개신교 집안에서 태어난 바지유는 외젠 들라크루아의 작품들을 본 뒤 그림에 흥미를 갖게 된다. 그의 가족들은 그가 의학을 공부할 것을 전제로 그림을 공부하는 것을 허락했다.

바지유는 1859년 의학 공부를 시작했다. 그는 1862년 공부를 계속하기 위해 파리로 이사한다. 여기서 그는 인상주의 화가가 되는 피에르오귀스트 르누아르를 만났고, 샤를 글레르의 수업을 듣게 된다. 1864년 의학 시험에 불합격한 뒤 바지유는 모든 시간을 그림을 그리면서 보낸다. 그의 친한 친구들 중에는 클로드 모네, 알프레드 시슬레, 그리고 에두아르 마네 등이 있다. 부유한 가정에서 태어난 바지유는 그의 작업실 내부의 공간이나 그림에 필요한 재료 등을 제공해 주면서 이 예술가들을 지원해준다.

바지유는 〈분홍 드레스〉를 포함하여 여러 유명한 그림들을 그렸을때 불과 23세였다. 그의 가장 유명한 작품은 〈재결합한 가족〉(1867년–1868년)이다.

프레데릭 바지유는 1870년 29세의 나이로 사망한다. 프로이센-프랑스 전쟁 도중 루아레의 본라롤랑드에서 전사했다.



 프로이센, 데파르트망, 오르세미술관, 르누아르, 모네, 클로드 모네, 시슬레, 그림액자, 서양화, 고흐, 르느와르, 유화, 액자, 명화, 인상주의, 인물묘사, 바지유

프레데릭 바지유는 1841년 몽펠리에에서 태어나 그곳에서 의학을 공부했다. 그는 파리로 이주한 그의 삶을 회화에 헌신하기로 결정했다. 당시 파리에 있던 샤를 글레르의 아틀리에에서 그는 클로드 모네, 오귀스트 르누아르, 그리고 알프레드 시슬레를 만났다. 특히 그는 클로드 모네와 깊은 관계를 유지했다. 모네는 바지유가 자신만의 양식을 찾을 수 있도록 격려했고, 어려운 시기에는 번갈아 돈을 빌려주기도하며 도움을 주고받는 친구관계였다.

 프로이센, 데파르트망, 오르세미술관, 르누아르, 모네, 클로드 모네, 시슬레, 그림액자, 서양화, 고흐, 르느와르, 유화, 액자, 명화, 인상주의, 인물묘사, 바지유
<가족모임>은 외광 묘사에 대한 열정과 풍경 속의 인물이라는 테마에 대한 화가의 관심을 잘 보여주는 작품이다. 바지유는 젊은 나이에 죽음을 맞이하여, 인상주의 운동에 대해 알 수 없었지만, 이미 <가족모임>과 같이 그의 작품에 나타나는 투명한 색채는 훗날 인상주의 운동의 성과를 예견하고 있었다.

동시대 모네의 작품, 예를 들어 오르세 미술관에 소장된 <정원의 여인들>등에 비하면 빛의 효과에 대한 묘사는 미흡하다. 그러나 화면 속에 나타는 몇 가지 요소들, 즉 지면에 쏟아지는 태양광으로 인한 얼룩과 맑고 투명한 하늘, 그리고 한 가족을 관통하는 특징적인 분위기 등은 틀림없이 인상주의를 예견하는 기법들이다.

 프로이센, 데파르트망, 오르세미술관, 르누아르, 모네, 클로드 모네, 시슬레, 그림액자, 서양화, 고흐, 르느와르, 유화, 액자, 명화, 인상주의, 인물묘사, 바지유
비슷한 시기에 모네 역시 풍경 속의 인물이라는 테마에 관심을 기울였다. 그러나 이 테마는 모네와 바지유에게서 서로 다른 결과로 나타났다. 모네의 작품에서 인물은 단순히 빛의 효과를 연구하기 위한 도구로 사용된다. 그러나 바지유가 그린 단체 초상화에서는, 그 안에 묘사된 인물들의 표정과 특징이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자연 풍경 속에 있는 인물을 묘사하는 것은 바지유가 선호하는 테마였고, 실제로 그는 이러한 테마의 작품을 여러 점 제작했다. 예를 들면, 오르세 미술관에 소장된 <빨간 드레스>에서도 이 같은 테마를 엿볼 수 있다.

 프로이센, 데파르트망, 오르세미술관, 르누아르, 모네, 클로드 모네, 시슬레, 그림액자, 서양화, 고흐, 르느와르, 유화, 액자, 명화, 인상주의, 인물묘사, 바지유
또한 바지유는 균형 잡힌 화면구성에 능숙했다. 그의 작품에서 인물들은 그들을 둘러싸고 있는 배경에 조화롭게 녹아든다.

이와 같은 세부묘사는 프레데릭 바지유의 간단하지만 흥미로운 가르침이 인상주의 운동에 미친 영향을 보여준다. 예술에 대한 바지유의 견해는 누구보다도 모네에게 커다란 영향을 미쳤다. 바지유와 훗날의 인상주의자들과의 밀접한 관계는 그와 절친했던 예술가들의 일상생활을 화면 속에 묘사한 1870년 작<화가의 아틀리에>에 나타난다. 이 작품 역시 오르세 미술관에 소장되어 있다.



<더 많은 그림을 보시려면>
Posted by 이안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