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화그림파는곳'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5.21 “뮤지엄 건축의 모범 사례 꼽으면, 리움” - 중앙일보
  2. 2009.02.23 풍경화그림파는곳(서양화)
ETC2009. 5. 21. 15:46

“뮤지엄 건축의 모범 사례 꼽으면, 리움” [중앙일보]

『한국 뮤지엄 건축 100년』 펴낸 서상우 명예교수

 
“박물관을 구색 갖추기용으로 대강 짓던 시절도 있었죠. 이제 박물관은 대중 교육장이자 도시 구심점이 되어야 합니다.“

한국박물관건축협회 초대 회장을 지낸 박물관 건축계의 원로 서상우(72·사진) 국민대 명예교수는 한국 박물관이 전환기에 서있다고 진단했다. 사위 이성훈(47) 경원대 실내건축학과 교수와 함께 펴낸 『한국 뮤지엄 건축 100년』(기문당)은 20세기 우리 박물관 건축을 다각도로 조명한 학술서다.

1909년 고종황제가 ‘제실박물관’을 일반에 공개하면서 근대적 의미의 박물관이 열린 지 올해로 100년. 우리 근대 박물관은 초창기엔 일제에 시달리고, 전쟁 후엔 재건 건축에 밀려 기를 펴지 못했다.

서 교수는 “1995년 국립중앙박물관 국제설계경기 공모 이후 뮤지엄 건축은 훌쩍 도약해 세계적인 수준에 이르렀다”고 설명했다.

“중앙박물관은 교육 공간을 늘릴 필요가 있어요. 설계 당시엔 파격으로 할애한 것이었지만, 요즘 기준으로 보면 부족해요.” 그는 뮤지엄 건축 모범 사례로 ‘삼성미술관 리움’을 꼽았다. 세계적인 건축가 마리오 보타, 장 누벨, 렘 쿨하스가 각각 뮤지엄1, 뮤지엄2, 삼성아동교육문화센터를 설계했다.

서상우 교수가 가장 뛰어난 뮤지엄 건축으로 꼽은 서울 한남동 삼성미술관 리움. 왼쪽부터 ‘삼성아동교육문화센터’, 고미술관 ‘뮤지엄1’, 근현대미술관 ‘뮤지엄2’.
“외부에서 보면 세 대가의 작품이 돋보이고, 내부를 돌면 셋으로 기능이 동등하게 나뉘어집니다. 전시 대상을 잘 파악해 그에 맞는 건축 설계를 했어요. 명품이 무엇인지를 말해주는 건축이죠.”

서교수는 뮤지엄의 미래를 보여주는 곳으로 제주도 ‘핀크스 뮤지엄’과 ‘지니어스 로사이’를 거론했다. 이타미 준이 설계한 ‘핀크스 뮤지엄’은 물·바람·공기를 각 테마로 한 건축물을 띄엄띄엄 지은 뒤 자연스럽게 연결되도록 했다. 일본 건축가 안도 타다오의 ‘지니어스 로사이’는 제주의 자연과 미디어 아트가 결합된 명상 뮤지엄이다.

“단순한 전시 공간에서 탈피한 박물관이죠. 이렇게 문화·교육·휴양 등이 어우러지는 복합 공간으로 만들어 사람들이 모여들게 해야 합니다. 또 ‘핀크스 뮤지엄’처럼 주제가 다른 각각의 뮤지엄을 드문드문 분산시키는 ‘해체’가 뮤지엄 건축의 지향점이 되어야 하고요.”

그는 “용산 미군기지에도 10만 평에 하나 꼴로 특색있는 뮤지엄을 지어 ‘복합과 해체’를 지향하는 ‘뮤지엄 콤플렉스’로 조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교수는 22~25일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리는 ‘2009 한국박물관대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이와 관련해 기조 발제를 한다.

이경희 기자




자료제공: 이안아트(www.iaanart.com)

Posted by 이안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ETC2009. 2. 23. 12:32
풍경화그림액자 사진 www.iaanart.com

풍경화그림은 옛부터 가장 많은 사용된 소재로 시간이 흐르고 사람의 취향은 달라져도
시골풍경그림이나 산그림, 멋진 구도로 이루어진 풍경화그림의 인기는 변함이 없습니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서양화 중에서도 풍경화그림은 정물화그림이나 추상화그림보다
많이 그려졌으며, 한국화 중에서도 가장 많이 그려진 그림이 산수화그림입니다.

풍경이라는 소재는 끊임없이 존재하며 눈에 보이는 모든 것을 그대로 그릴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화가들이 이 그림을 그렸던 것이죠.


▲ 설산 83*75cm - 김득성 작가 (이안아트 www.iaanart.com)

설산의 풍경화그림은 일반적으로 차갑거나 날카로워 보이는 이미지를 가지고 있지만
산이나 돌이 있는 그림은 남성적이고 도전적이며 강한 인상을 심어줍니다.
그렇기 때문에 사무실그림액자용이나 가정에서도 남성분께서 많이 찾고있는
그림 중 하나 입니다.



▲ 따스한 시골집풍경 83*75cm - 신성우 작가 (이안아트 www.iaanart.com)

풍경화 중에서도 가장 많이 그려진 소재인 시골풍경그림은 현대의 문명에 찌든
사람이라면 누구나 그리워 할 풍경을 그림으로 표현한 것으로, 제목 그대로
시골풍경은 따뜻하고 가정적이며 평화롭고 여유로운 이미지를 주고 있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장년층과 노년층에서 많이 찾는 그림액자입니다.




▲ 제주도 유채꽃밭 150*90cm - 박영 작가 (이안아트 www.iaanart.com)

제주도의 명소 중 하나인 제주도 유채꽃길 그림입니다. 청맥과 황맥그림
(보리그림)으로 유명한 박영 작가의 작품으로 입체적인 질감처리와
원근감있게 구성된 구도는 눈앞에 풍경이 펼쳐진 듯 사실적입니다.
시원시원한 풍경화그림으로 화사하고 밝은 느낌은 대중적으로 인기있는
그림액자의 충분조건이겠죠?



▲ 백두산천지의 꽃밭 150*90cm - 최진홍 작가 (이안아트 www.iaanart.com)

백두산천지 역시 풍경화그림에서는 빠질 수 없는 소재입니다.
백두산천지의 아름다운 절경은 계절별로, 구도별로 다양하게 그려지고
있는데요. 관공서, 기업, 학교 등에서 많이 찾는 풍경화그림입니다.




▲ 연못위의 연꽃 120*90cm - 최진홍 작가 (이안아트 www.iaanart.com)

사실적인 묘사와 아름다운 색채로 그려진 연꽃그림입니다.
여성분들이 좋아하는 그림 중 하나로 푸른 배경에 활짝 핀
분홍빛 연꽃은 이 그림의 포인트입니다.




▲ 산속의 절경 150*90cm - 윤경식 작가 (이안아트 www.iaanart.com)

소나무가 우거진 숲속에 흐르는 맑은 계곡 물은 시원하게
흐르고 있으며, 소나무와 돌이 많이 그려져 장수와 힘을
상징하고 있는 그림입니다. 선물용이나 사무실에서 많이 찾는 그림입니다.

Posted by 이안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