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강석'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5.28 “예쁘고 걷기도 편해 또 오고 싶어요” - 헤럴드경제
ETC2009. 5. 28. 15:26

“예쁘고 걷기도 편해 또 오고 싶어요”
강남 디자인서울거리 가보니…

거리 곳곳 종합정보 제공 미디어폴 설치…

‘U-Street’ 특성화 눈길


서울 강남역 사거리에서 교보타워 사거리까지 펼쳐진 강남디자인서울거리. 한여름과 다를 바 없는 뜨거운 햇살이 내리쬐는 가운데 탱크톱과 핫미니팬츠, 하이힐샌들을 신은 20대 여성들이 활보하고 있다.

약속이 있어 강남을 찾았다는 한미리(여ㆍ22) 씨는 “이 거리는 힐을 신는 여자들에게 특히 편한 거리”라며 “일단 구두굽이 보도블록 사이에 끼지 않아 좋다”고 말했다. 또한 “거리 경관도 전체적으로 좋아져 여자들이 좋아한다”고 했다.

친구와 함께 걷고 있던 임예슬(여ㆍ25) 씨는 “거리가 더 고급스러워지고 예뻐졌으며 걷기도 편하다”며 “조금 더 바랄 게 있다면 거리에 ‘반짝반짝’하는 장식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다. 임씨의 친구 송승연(여ㆍ25) 씨는 “강남에는 외국인이 많은 만큼 특별한 디자인을 도입해 이 거리를 우리나라의 자랑거리로 삼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울시가 공공디자인 개념을 도입해 추진 중인 디자인서울거리 조성 사업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디자인서울거리는 민선 4기 오세훈 서울시장의 대표 사업 중 하나다. 보행 환경과 가로 환경을 개선하고, 거리 이미지를 구성하는 공공 가로시설물에 통합 디자인 개념을 도입하는 사업이다.

 

 

디자인 서울거리 사업 시범구간이 하나 둘 선보이면서 서울이 달라지고 있다. 보도블럭이었던 보행로 바닥은 대리석으로 평탄하게 포장돼 여성들이 걷기 편해졌으며 우드테크 등 자연친화적 디자인으로 편안함을 느끼게 하는 등 특색있는 디자인 거리로 바뀌고 있다. 강남사거리 인근 산뜻하게 바뀐 보도를 행인들이 걷고있다. 이상섭 기자/babtong@heraldm.com

지난 3월 디자인서울거리 중 네 번째로 준공된 강남디자인서울거리는 통합 가로시설물인 미디어폴로 특성화돼 ‘U-Street’로 불린다. 이 거리에는 22개의 미디어폴이 30m 간격으로 설치돼 공공 정보, 뉴스, 지역 상가, 교통 정보 등을 모니터를 통해 제공한다. 카메라 기능이 탑재돼 미디어폴을 이용해 사진을 촬영하면 e-메일이나 자신의 블로그로 전송할 수 있고, 이 시설물에 자신의 노트북을 연결할 수도 있다. 미디어폴 자체가 가로등ㆍ교통안전표지판 등의 역할도 한다. 행인들은 미디어폴을 보고 멈춰 서서 신기해하며 이것저것 눌러보기도 했다.

인근 상가 점원인 이윤환(여ㆍ29) 씨는 “지나가는 사람들을 보면 미디어폴에 대한 반응이 아주 좋다”면서 “거리가 가꿔질수록 인근 상가에도 좋은 영향을 미칠 것 아니겠느냐”며 기대 섞인 반응을 나타냈다.

또 다른 디자인서울거리인 어린이대공원역 인근의 능동로를 찾아갔다. 한산하지만 가끔씩 오가는 사람들의 모습이 아주 평화로워 보였다. 넓게 조성된 보도를 따라 남녀 한 쌍이 손을 잡고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걸어간다. 그 뒤로 아기를 유모차에 태운 주부가 나무 그늘 아래로 불어오는 바람을 맞으며 천천히 걸어갔다. 

김서진(21) 씨는 “일단 거리가 넓고 깨끗해서 좋다”며 “여자친구와 산책할 때는 이곳으로 오게 된다”고 말했다. 그는 “거리가 깨끗하니까 사람들이 함부로 침을 뱉거나 쓰레기를 버리지도 않는 것 같다”며 예찬론을 펼쳤다.

지난 2월 준공된 이 거리는 인근 대학의 담장을 허물어 대학생과 지역 주민들의 공동 쉼터를 조성했다. 유아 동반 여성이나 교통약자를 위해서도 세심하게 배려했다. 보도 전체는 화강석으로 평탄하게 포장했고, 차량 진출입로 부분의 보행로 턱도 없앴다. 보행하면서 어린이대공원 내 연못을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은 이 거리만의 특별 보너스다. 경관 개선을 위해 인근 상가의 간판도 교체했다. 그 결과, 능동로는 일명 ‘걷고 싶은 거리’라는 애칭까지 얻었다.

어린이대공원 인근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김모 씨는 “예쁘고 산뜻한 간판으로 바꿔줘 감사하다”며 “주변 여러 업소의 간판이 함께 정비되니 거리 전체가 한층 더 고급스러워졌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디자인서울거리는 총 30곳이 선정됐고, 향후 추가로 20곳이 선정된다. 이 중 강남과 능동 외에 강동구 천호대로, 중구 남대문로 등 4곳이 준공됐다. 앞으로 대학로와 구로구 창조길, 퇴계로, 왕십리길 등 서울시내 전역으로 사업이 확장된다.

김수한 기자(soohan@heraldm.com)

사진=이상섭 기자(soohan@heraldm.com)

 

 

 

 

자료제공: 이안아트(www.iaanart.com


Posted by 이안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